- mY pAGE -

[2018/05/14]

SEVT


미국으로 날아온 팀 사람들끼리 일단 저녁을 먹었다

봉지에 들어있는게 해산물인데, 은근 이렇게 파는 곳이 많네


SEVT 때문에 산호세에 잠깐 와 있다.
[2018/05/11]

-
김정은과 트럼프가 싱가폴에 같이 오다니 -

이거 구경 갈 방법을 좀 찾아봐야겠다 ㅋㅋ

-------------
트럼프 "미북정상회담 싱가포르서 다음달 12일 개최"(종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싱가포르에서 6월 12일 미북정상회담을 개최한다고 10일(현지시각)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김정은(국무위원장)과 나의 정상회담이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회담을 세계 평화를 위한 매우 특별한 순간으로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간 미북정상회담 장소와 관련해 다양한 후보 지역이 거론됐었다. 북한은 평양 개최를 요청했으나 미국 반대로 무산된 것으로 알려졌다. 몽골의 울란바토르도 고려 대상이었으나 미국의 대규모 경호·지원팀, 전세계 언론인들을 수용할 기반 시설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탈락했다.

지난달 27일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에 판문점을 거론하면서 판문점이 정상회담 장소로 유력하게 떠오르기도 했다. 그러나 중립국인 동시에 보안과 경호 언론관련 인프라가 발달한 싱가포르가 최종 낙점됐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5/11/2018051100006.html
[2018/05/10]

-

동네에 있는 아주 저렴한 food court - 싸게 맥주 먹기 딱이다


집 근처 마트 가는 길에 좀 저렴한 food court가 하나 있는데

에어컨도 없고, 전혀 깔끔하지는 않지만 -

음식도 완전 싸고, 그냥 저렴하게 맥주 마시기 딱 좋다 -

가끔 동기 녀석들이 놀러 오면 (Taki라고 일본 친구 녀석이 종종 오는데) 그냥 여기 가서 밥 먹고 온다는 ㅋㅋ
[2018/05/10]

-

시나몬 나무조각에 아로마 오일을 올리는 구조


좀 신기한 aroma therapy 선물을 받았는데 -

향기 완전 좋음. 침대 옆에 두고 쓰고 있다.
[2018/05/08]

-

나름 좋다는 와인들이 다 모여있다


요즘은 사람들 불러서 집에서 술 먹는게 편하다 -

조그마한 wine cellar 를 사는 마음을 알겠네 요즘.
[2018/04/28]

남북정상회담




오늘 최고의 장면은 이 사진들이 아닐까 한다. 남북 경계선 따위 정말 아무것도 아닌데.


엄청난 날이라고 해야겠다.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4/27/2018042702162.html

‘개성 연락사무소 설치, 한반도 비핵화 확인, 연내 평화협정 체결’
文대통령, 가을 평양 방문 명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7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설치, 한반도 비핵화 확인, 연내 평화협정 체결 등의 내용의 정상회담 합의내용을 담아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을 발표했다.

문 대통령과 김정은은 이날 경기도 파주 판문점 평화의 집 1층 로비에서 ‘판문점 선언’에 서명하고, 이를 평화의 집 앞 마당에서 공식 발표했다.



선언은 “평화와 번영, 통일을 염원하는 온 겨레의 한결같은 지향을 담아 한반도에서 역사적인 전환이 일어나고 있는 뜻깊은 시기에 2018년 4월 27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진행하였다”며 “양 정상은 한반도에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리었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 세계에 엄숙히 천명했다”고 썼다.

선언은 남북관계와 관련 “남과 북은 당국 간 협의를 긴밀히 하고 민간교류와 협력을 원만히 보장하기 위하여 쌍방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개성지역에 설치하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선언은 ‘한반도 비핵화’ 문제에 대해서는 “남과 북은 완전한 비핵화를 통해 핵 없는 한반도를 실현한다는 공동의 목표를 확인했다”며 “남과 북은 북측이 취하고 있는 주동적인 조치들이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대단히 의의 있고 중대한 조치라는데 인식을 같이 하고 앞으로 각기 자기의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로 했다”고 썼다.

이어 “남과 북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지지와 협력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고 했다.

선언은 “남과 북은 정전협정체결 65년이 되는 올해에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하며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남·북·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회담 개최를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도 밝혔다.

선언은 “남과 북은 한반도의 항구적이며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하여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한반도에서 비정상적인 현재의 정전상태를 종식시키고 확고한 평화체제를 수립하는 것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역사적 과제”라고 썼다.

이어 “남과 북은 그 어떤 형태의 무력도 서로 사용하지 않을 때 대한 불가침 합의를 재확인하고 엄격히 준수해 나가기로 했다”며 “남과 북은 군사적 긴장이 해소되고 서로의 군사적 신뢰가 실질적으로 구축되는 데 따라 단계적으로 군축을 실현해 나가기로 하였다”고도 했다.

한편 선언에는 문 대통령이 올해 가을에 평양을 방문한다는 내용도 들어갔다.

아래는 판문점 선언 전문.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

대한민국 문재인 대통령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평화와 번영, 통일을 염원하는 온 겨레의 한결같은 지향을 담아 한반도에서 역사적인 전환이 일어나고 있는 뜻깊은 시기에 2018년 4월 27일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진행하였다.

양 정상은 한반도에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리었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 세계에 엄숙히 천명하였다.

양 정상은 냉전의 산물인 오랜 분단과 대결을 하루 빨리 종식시키고 민족적 화해와 평화번영의 새로운 시대를 과감하게 일어나가며 남북관계를 보다 적극적으로 개선하고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는 확고한 의지를 담아 역사의 땅 판문점에서 다음과 같이 선언하였다.

1. 남과 북은 남북 관계의 전면적이며 획기적인 개선과 발전을 이룩함으로써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통일의 미래를 앞당겨 나갈 것이다.

남북관계를 개선하고 발전시키는 것은 온 겨레의 한결같은 소망이며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시대의 절박한 요구이다.

ⓛ 남과 북은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 자주의 원칙을 확인하였으며 이미 채택된 남북 선언들과 모든 합의들을 철저히 이행함으로 써 관계 개선과 발전의 전환적 국면을 열어나가기로 하였다.

② 남과 북은 고위급 회담을 비롯한 각 분야의 대화와 협상을 빠른 시일 안에 개최하여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문제들을 실천하기 위한 적극적인 대책을 세워나가기로 하였다.

③ 남과 북은 당국 간 협의를 긴밀히 하고 민간교류와 협력을 원만히 보장하기 위하여 쌍방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개성지역에 설치하기로 하였다.

④ 남과 북은 민족적 화해와 단합의 분위기를 고조시켜 나가기 위하여 각계각층의 다방면적인 협력과 교류 왕래와 접촉을 활성화하기로 하였다.

안으로는 6.15를 비롯하여 남과북에 다같이 의의가 있는 날들을 계기로 당국과 국회, 정당,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 등 각계각층이 참가하는 민족공동행사를 적극 추진하여 화해와 협력의 분위기를 고조시키 며, 밖으로는 2018년 아시아경기대회를 비롯한 국제경기들에 공동으로 진출하여 민족의 슬기와 재능, 단합된 모습을 전 세계에 과시하기로 하였다.

⑤ 남과 북은 민족 분단으로 발생된 인도적 문제를 시급히 해결하기 위하여 노력하며, 남북 적십자회담을 개최하여 이산가족·친척상봉을 비롯한 제반 문제들을 협의 해결해 나가기로 하였다.

당면하여 오는 8.15를 계기로 이산가족·친척 상봉을 진행하기로 하였다.

⑥ 남과 북은 민족경제의 균형적 발전과 공동번영을 이룩하기 위하여 10.4선언에서 합의된 사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가며 1차적으로 동해선 및 경의선 철도와 도로들을 연결하고 현대화하여 활용하기 위한 실천적 대책들을 취해나가기로 하였다.

2. 남과 북은 한반도에서 첨예한 군사적 긴장상태를 완화하고 전쟁 위험을 실질적으로 해소하기 위하여 공동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다.

① 남과 북은 지상과 해상, 공중을 비롯한 모든 공간에서 군사적 긴장과 충돌의 근원으로 되는 상대방에 대한 일체의 적대행위를 전면 중지하기로 하였다.

당면하여 5월 1일부터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확성기 방송과 전단살포를 비롯한 모든 적대 행위들을 중지하고 그 수단을 철폐하며 앞으로 비무장지대를 실질적인 평화지대로 만들어 나가기로 하였다.

② 남과 북은 서해 북방한계선 일대를 평화수역으로 만들어 우발적인 군사적 충돌을 방지하고 안전한 어로 활동을 보장하기 위한 실제적인 대책을 세워나가기로 하였다.

③ 남과 북은 상호협력과 교류, 왕래와 접촉이 활성화 되는 데 따른 여러 가지 군사적 보장대책을 취하기로 하였다.

남과 북은 쌍방 사이에 제기되는 군사적 문제를 지체 없이 협의 해결하기 위하여 국방부장관회담을 비롯한 군사당국자회담을 자주개최하며 5월 중에 먼저 장성급 군사회담을 열기로 하였다.

3. 남과 북은 한반도의 항구적이며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하여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다.

한반도에서 비정상적인 현재의 정전상태를 종식시키고 확고한 평화체제를 수립하는 것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역사적 과제이다.

① 남과 북은 그 어떤 형태의 무력도 서로 사용하지 않을 때 대한 불가침 합의를 재확인하고 엄격히 준수해 나가기로 하였다.

② 남과 북은 군사적 긴장이 해소되고 서로의 군사적 신뢰가 실질적으로 구축되는 데 따라 단계적으로 군축을 실현해 나가기로 하였다.

③ 남과 북은 정전협정체결 65년이 되는 올해에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하며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남·북·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회담 개최를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다.

④ 남과 북은 완전한 비핵화를 통해 핵 없는 한반도를 실현한다는 공동의 목표를 확인하였다.

남과 북은 북측이 취하고 있는 주동적인 조치들이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대단히 의의 있고 중대한 조치라는데 인식을 같이 하고 앞으로 각기 자기의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로 하였다.

남과 북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지지와 협력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하였다.

양 정상은 정기적인 회담과 직통전화를 통하여 민족의 중대사를 수시로 진지하게 논의하고 신뢰를 굳건히 하며, 남북관계의 지속적인 발전과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향한 좋은 흐름을 더욱 확대해 나가기 위하여 함께 노력하기로 하였다.

당면하여 문재인 대통령은 올해 가을 평양을 방문하기로 하였다.

2018년 4월 27일
판 문 점

대한민국대통령 대통령 문재인, 조선민주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김정은

[2018/04/27]

곶감

곶감의 이름을 이렇게 짓다니 ㅋㅋ 알고 웃기려고 지은 건지, 아니면 정말 몰라서 한건지 모르겠다.
한국에서 온거 같지는 않았다는


곶감이 있는 걸 보고 하나 살까 잠시 고민을 하다가 - 이름을 보고 사지 않기로 했다 ; ㅋㅋ
[1][2][3][4][5][6][7][8] 9 [10]..[423] >>
Login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Miracle & ZINA